초록close

이 글은 일본이 낳은 세계적인 경제학자 우자와 히로후미가 제창한 사회적 공통자본론의 내용을 검토하고 그 기여와 새로운 연구과제를 제시한다. 제도주의와 시민의 기본적 권리론에 입각한 사회적 공통자본론은 초기에 일종의 진보적 공공경제학으로부터 후기에 관리방식과 스케일 측면에서 다원적인 사회공통자본론으로 진화했다. 이 이론은 오늘날 공공사로 구성되는 다원적 사회경제론의 흐름과도 궤를 같이하면서 여전히 생명력을 갖고 있다. 그러나 몇 가지 중요한 대목에서 해결되어야 할 과제를 갖고 있다.


The article examines the content of theory of the social common capital, which was suggested by the world-renowned economist Uzawa Hirofumi, and presents its contribution and new research tasks. The study shows that the theory of the social common capital based on institutionalism and citizen's basic right theory has evolved from some progressive variant of public economics in the early stage to the theory of plural social common capitals in terms of the governance regime and the scale. And while this theory still has the vitality as a specific theory of plural socio-economic theory, it shows that there are some challenges that need to be solved.


키워드close

Social Common Capital, Institutionalism, Citizens' Basic Rights, Commons, Governance regime, Multi-Scale